萬 만 권의 책을 읽고 (소화도리)

안녕하세요

 

우리 나라, 대한민국의 영토는 한반도와 그 부속 도서입니다.

저멀리 독도도 우리나라의 영토이지요.

 

그래서 경찰이 지키고 있는 것입니다.

 

이런 독도의 이장님께서 별세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볼을 빕니다.

독도는 우리 땅이니, 우리 땅이라고 입아프게 말할 필요도 없습니다

 

누가 살든, 안살든, 독도는 우리 땅이다.

 

감사합니다.

 

Comment +0

안녕하세요.

 

백종원의 골목식당.... 골목에서 어렵게 식당하시는 분들 도와 주는 프로그램...

이번에는 성내동 만화 거리입니다.

 

그런데 기본이 안된 식당들이 있네요..... 물론 훌륭한 곳도 있습니다.

자영업은 만만하지 않습니다.

이렇게 5개의 가게입니다... 2곳은 형제가 하는 가게입니다.

일부는 자영업을 우습게 보는 분들이 있습니다.

그런 분들은 사전 인터뷰하고, 걸럿으면 합니다.

 

퓨전 파스타집입니다.

메뉴가 너무 많고, 세트 메뉴가 너무 복불복성으로 가격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이런 가게 들은 다 작아서, 회전율이 좋아야 하고, 비워질 때가 있으면 안되는데...

촬영전에 가격을 내렸습니다. 박리 다매를 해주세요...

여기는 그래도 괜찮게 기본은 하는 듯합니다.

 

분식집, 정말 대책 없습니다. 손님도 없고.....

음식에 대한 기본도 없는 곳입니다.

라면을 찬물에 끓이고, 뜨거운 밥을 랩으로 싸고, 뜨거운 떡뽁이를 플라스틱 바가지로 퍼주고....

대부분의 음식이 기성품인데도, 맛이 없고, 만드는데 성의가 없습니다.

 

이렇게 보면 괜찮은 집이고, 전부다 쉬운 음식들 뿐이니다.

게다가 소스나, 이런 것들도 기성품인데도 맛이 없습니다.

장사가 안되니까, 음식에 대한 성의가 점점 부족해 집니다.

그래서 점점 더 맛없어 집니다...

 


중국집, 굉장히 특이합니다. 고속도로 푸드 코너를 따왔습니다.

탕수육 고기가 모두가 오래 되었다고 하는데, 사장님은 아니라고 합니다.

탕수육 튀김기가, 가정용 튀김기.... 대자 시키면 두번에 나눠서 튀겨야 합니다.

닭뼈로 짬뽕 육수를 내는 데, 백종원은 단가와 양을 고려해서 10 봉지를 넣어야 한다고 합니다.

헌데, 사장님은 한봉지만 넣고, 육수를 냅니다.

저런 가게들 계속 하는 거 보면, 원가가 매우 낮다는 것을 알수 있습니갇.

이번에 사실 확인도 되었네요... 맹물에 조미료 맛이 짬뽕의 전부인듯....

 

이 가게는 못봣네요.

제가 볼때는 안나왔습니다.

 

정말 답답한 가게들이 보입니다.

 

특히 분식집. 보통 엄마들 요리 실력이라고, 했는데. 저건, 중학생 남자에 보다도 못한 요리 수준입니다.

라면 그냥 찬물에 끓이는 수준이었으니, 성의도 없는 가게고, 아마 저분은 절대 분식이나, 라면은 평소에 안먹을 겁니다.

 

이번에는 대전 청년 구단 보다는 덜하지만, 그래도 발암 요소가 있네요.

 

감사합니다.

 

[세상에 대한 잡설] - 왕만두 크기에 분노한 여성 분....

 

[책을 읽고 나서] - 당신이 잔혹한 100명 마을에 산다면, 대책은 있다.

 

[영화, 연극, 뮤지컬등을 보고 나서] - 퓨리, 전쟁으로 정신이 나간 청년들...

 

[영화, 연극, 뮤지컬등을 보고 나서] -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조선 시대 얼음 이야기...

 

[아주 짧은 지식] - 민주주의는 정말 좋은 것인가?..맞아. 잘해야 좋은 거다.

 

[세상에 대한 잡설] - 애국 보수의 도시 대구..

 

Comment +0

안녕하세요.

 

토요일에 정치적 의견을 내는 민주시민들의 집회가 있었습니다.

제주도에 무사증으로 입국한 예멘인들의 단체 난민 심사에 관한 것입니다.

 

비겁자들은 나가라, 나라가 망하면 싸워야지 왜 도망 왔냐?

우리나라도, 위험에 쳐하면, 또 도망 갈 놈들인데, 왜 받아야 되냐?

 

PC충이 되지 맙시다.

(PC 충 : 인터넷 용어 중 하나로, 쉽게 말해 무조건 착한척 하는 놈, 무식한놈이 착한척하는 신념을 가진 것)

 

광화문서 동시 집회가 있었습니다.

난민 환영과 난민법 폐지. 어느 쪽 주장이든 들어주기 어려운 문제입니다.

상세보기

 

 

가짜 난민 양산하는 난민법 폐지하라. 이것도 시민의 정당한 주장입니다.

예멘에서, 우리나라까지 오느라, 많은 나라를 거쳐왔습니다.

이들이 정녕 난민입니까? 제주도가 무사증이고 우리나라가 살만하니까 온 경제적 난민입니다.

가족 다 버리고 남자 혼자 살자고 온게 난민이라니 기가 차네요..

여자, 애들, 노인은 내전을 피해 도망 갈수 있습니다.

헌데, 성인 남성이라면, 전쟁에 맞서 싸워야 지요.

우리나라는 그렇게 지켜온 나라입니다.

그냥 튄놈들이 무임 승차 하게 둘 수 없습니다.

 

식민지, 전쟁 겪은 한국, 난민 외면 말아 달라...

차별을 금지하는 건 좋지만, 이들은 특혜를 요구합니다.

난민이면, 건강 보험에 무임 승차합니까?

내국인도 몇달만 못내면, 제외되는게 건강 보험입니다.

그걸 난민들은 무조건 해줘라?

식민, 전쟁 겪으면서 도망가는게 정상이냐?

한국 전쟁때 일본으로 도망 가려는 놈들은 다 자유당 독재 정권 일당이었다.

성인 남자들만 우리나라고 온게 난민이라니, 지나가던 개가 웃겠다.

가족 단위 난민만 받아라.

이렇게 착한 척 하는 사람들은 PC충이라고 하는 겁니다.

 

대한 민국의 풍유와 민주주의에 무임승차하지 말아라...

너희 같이 공동체를 우습게 여기는 놈들이 누릴 만한 것이 아니다.

너희 같이 공동체를 우습게 여기는 놈들이 남에게 퍼줄 만한 것이 아니다.

 

탈북 주민들도 난민이고, 그 사람들 받기도 어렵습니다. 제발 해외 난민은 받지 말아주세요.

 

감사합니다.

 

 

[세상에 대한 잡설] - 정우성의 소신 발언?.

 

[영화, 연극, 뮤지컬등을 보고 나서] - 더 킹, "이거 분명 급조된 영화다...."

 

[영화, 연극, 뮤지컬등을 보고 나서] - 강철비, 쿠테타는 항상 군대가 일으켰어....

 

[책을 읽고 나서] - "오베라는 남자", 오베라고 불리던 남자

 

[세상에 대한 잡설] - 안희정의 무죄 판결.... 미투의 몰락인가...

 

Comment +0